울리히 츠빙글리 (1484~1531)

 
<목차>
놀라운 체험
어린 나무
놀라운 체험기
개혁의 물결
용별제도의 폐단
재세례주의자와의 결별
전쟁
흑사병을 이기다
잠깐 거두어

<국외의 다른 인물들>
- 어거스틴 (354 ~ 430)
- 존 위클리프 (1329 ~ 1384)
- 존 후스 (1369 ~ 1415)
- 마르틴 루터 (1483 ~ 1546)
- 울리히 츠빙글리 (1484 ~ 1531)
<국내의 다른 인물들>
- 권신찬

 
 
 
 

어린 나무

스위스 바셀에 있는 사립학교에 다닐 때다. 츠빙글리는 학교에서 배운 그리스어와 라틴어에 능통할 뿐 아니라 음악과 작문에도 탁월했다. 이러한 어린 천재를 발견한 도미니크회의 한 수도승은 그에게 수도원에 들어올 것을 강력히 제안하고 나섰다. 그러자 조숙한 소년은 정색을 하며 다음과 같은 말로 대거리를 했다.

“하나님께서 내가 그렇게 하기를 원하시는지 확신할 수가 없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의심스러운 것은 내가 성 안에 갇혀서 과연 하나님을 발견할 수 있을까 하는 점입니다.”

이렇듯 훗날 개혁자가 될 어린 싹은 수염이 허연 수도승의 가슴을 서늘하게 했다. 수도원에서 그런 말이 나왔다는 것을 안 츠빙글리의 아버지는 노발대발했을 뿐 아니라 로마 교육의 의문을 품고 그를 비엔나로 보냈다. 그리고 거기서 대학을 다니게 했다. 츠빙글리는 곧바로 새로 접하는 학문에 흥미를 느끼고 탐닉하기 시작했다.

 
 

Copyright(c)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기독교복음침례회 / 대표전화(02)796-0092 / 팩스 : (02)796-8770